Loading...

My Life

자유롭게 피어나기...
Home  / My Life  / Daily
  1. No Image

    그대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늘 사랑 베푸는 그대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아름다운 생각을 지닌 그대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언제나 나를 먼저 생각해주는 그대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이름답게 사는 것이 무엇인지 가르쳐 준 그대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지고지순한 사랑이 ...
    Date2014.08.07 By월간김현청
    Read More
  2. No Image

    그대는 알고 계시나요

    흔들리는 바람이 아침 풀잎에 고웁게 내려 앉는날, 그대여 보고 싶다 말하지 않는다 해서 노여워 마십시요 신새벽 맑은 햇살은 느끼지 못하는 사이에도 우리들 가슴을 흔들어 준답니다. 보이지 않는 마음들이 아침 창가로 다가와 앉는날 말없이 바라보는 미소...
    Date2014.08.07 By월간김현청
    Read More
  3. No Image

    늘 처음처럼 그대곁에

    그대를 알고 부터 유유히 흐르는 강물에 작은 불빛들이 애잔한 그리움으로 안겨옵니다. 밤하늘을 아름답게 수놓은 별빛도 길가 옆에 피고 지는 푸른 풀섶도 그대는 그리움의 갈증으로 목이 메인 슬픈 영혼이 되어 고개 숙이고 귓가에 잔잔히 들려 오는 고운 선...
    Date2014.08.05 By월간김현청
    Read More
  4. No Image

    그저 내사랑 속에서

    밝게 비치는 태양빛 아래서도 늘 어둠기만 하던 한켠 가슴이 당신의 빛이 비추던 순간부터 창연한 빛으로 충만해졌습니다. 드넓게 펼쳐진 그 길을 달리면서도 갈 곳을 모르고 안개 속을 헤매던 내 마음이 당신이라는 이정표를 보는 순간부터 청명한 갈 길을 찾...
    Date2014.07.31 By월간김현청
    Read More
  5. No Image

    무지한 열정보다 위험한 것은 없다

    뭐가 되도 되는 사람들의 특징이 뭔 줄 알어? 단순하고 열정적인 거야… 허나 중요한 건 두 번째다. 현실을 알고 그 위에 서는 거야. 사람을 끌어들일 줄도 알아야 하고 힘을 행사할 줄도 알아야 해 이제 넌 그 두 번째에 도전할 거고 그 도전에 성공하면 네 바...
    Date2014.07.26 By월간김현청
    Read More
  6. No Image

    뿌리깊은 나무되기

    세월이 가는 걸 본 사람도 나무가 크는 걸 본 사람도 없는데 세월은 가고 나무는 자랍니다. 나무는 뿌리만큼 자란다고 합니다. 뿌리보다 웃자란 미루나무는 바람이 좀 세게 불면 나가 자빠집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뿌리가 나무를 지탱하고 있는데 눈에 뜨이지...
    Date2014.07.23 By월간김현청
    Read More
  7. No Image

    창공을 훨훨 날기를...

    마감이 닷새나 지난 다급한 원고를 쓰면서도 하루종일 마음 한구석을 떠나지 않는 생각이 있다. 날아오르는 연습을 시키려다 날개가 부러지는 것은 아닐까... 그리고 답을 찾았다. 혹 날개를 다치면 잘 아물도록 싸매주자... 더 높고, 더 멀리 날아오르게 할 ...
    Date2014.07.21 By월간김현청
    Read More
  8. No Image

    I - right now - am right here

    다카하시 아유무의 'LOVE & FREE'... 가독성 떨어지는 디자인에서 유독 불꽃처럼 타오르며 나를 사로잡은 문장이 있다. 이후로 나를 표현 하는 곳 어디든 인용하는 글이됐다. ... 나는, 지금, 이곳에 있다 지식이 아니라 실감을 가상이 아니라 실제를 내일...
    Date2014.07.20 By월간김현청
    Read More
  9. 그래서 행복한가?

    전자산업 혁신을 통해 삶을 편리하게 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조해 가는 세계최고의 기업인 삼성의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S/I/M)에 다녀왔습니다. S/I/M측에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프로그램을 준비하며 이를 담아내는 스토리텔링 사업에 관한 의뢰가 있어서...
    Date2014.07.18 By월간김현청
    Read More
  10. <그것이 알고싶냐> - 토너먼트는 왜 열리지 않았나,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 토너먼트는 왜 열리지 않았나, 스튜디오블룸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 6527cef05068aeb71f1f30c47c87f264.jpg" style="height:330px;width:600px;" editor_component="image_link"> (오프닝 시그널♬) - 토너먼트는 왜 열리지 않았나, 스튜디오블룸 배드민턴 ...
    Date2014.07.11 By황희남
    Read More
  11. BLOOM 디자인팀 시리즈 제1탄 - 뉴스레터를 만들자!

    우리 디자인팀이 스튜디오블룸를 위해서 할수 있는 일이 무엇이 있을까..! 골똘히 생각하던중 누군가의 결정적인 의견! "홍보차원에서..뉴스레터를 만들어 볼까요?" "좋은데요~?!" <사진속 분위기가 심각(?)해 보인다면 느낌탓입니다. 행복·사랑가득한 우리 ...
    Date2014.07.11 By황지수
    Read More
  12. <그것이 알고싶냐> - 토너먼트는 왜 열리지 않았나, 스튜디오블룸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오프닝 시그널♬) 은식키치(가명, 스튜디오블룸 직원) :  "스튜디오블룸이 평온하던 어느 날, 우리는 한 가지 제보를 받게 됩니다.  제보는, 점심시간마다 샌드위치를 배달해주시는 아주머니로부터 나온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녀를 한 번 만나보기로...
    Date2014.07.11 By황희남
    Read More
  13. No Image

    기적... 그저 혼자 섦거나, 괴롭거나.

    창가에 누워 온몸 풀어헤치고 맞이하는 밤바람에 코가 시리도록 시원했다. 불현듯 쏟아지는 타닥거리는 열기에 가슴이 녹아내리더니 깊은 숨을 토해내고 토해내도, 하악하악 거칠게 헐떡거려도 마른 가래처럼 눌어붙은 한 숨은 떨어지지 않는다. 기적처럼 만났...
    Date2014.07.05 By월간김현청
    Read More
  14. 예산 농촌 이야기 가이드북 1차 발송 완료

            안녕하세요, 스튜디오블룸에서 제작한 예산 농촌 이야기 가이드북 <예감 좋은 날>     신청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오며 스튜디오블룸 6차산업 홍보 팜플렛과 함께 오늘 1차 발송을 완료하였습니다. :)     우체국 익일특급 등기로 보내드렸으며,...
    Date2014.07.04 BySelene
    Read More
  15. 한국형 히어로 프로젝트 <더퍼블릭> 런칭

    스크린을 종횡무진하는 외국인 영웅을 보며 즐겁지만 한편으로 이런 생각을 해보지 않으셨나요? '우리나라에도 히어로가 있었으면 좋겠다.' BLOOM은 생각했습니다.   좋겠다.   그리고 시작했습니다.   국내 최초 한국형 히어로 프로젝트,!   <더퍼블릭 thepu...
    Date2014.07.02 By황희남
    Read More
  16. 2014 브라질 월드컵 기념 BLOOM능력치 공개

    Date2014.07.02 By차기자입니다
    Read More
  17. No Image

    氷炭相愛 빙탄상애

    얼음과 숯의 사랑을 일컫는 '氷炭相愛 빙탄상애' … 얼음과 숯의 본질이 서로 합할 수 없는 것처럼 세상에서는 그 예가 도저히 존재할 수 없음을 이르는 가슴 먹먹한 말이다. 설령 그런 것이 있다하여도 이루어져서도 안 되고 도저히 이루어 질 수도 없는 참으...
    Date2014.06.28 By월간김현청
    Read More
  18. 예산 농촌 이야기 가이드북 제작기

    스튜디오블룸에서 예산 농촌이야기 가이드북 <예감 좋은 날>을 만들었습니다! 스튜디오블룸은 지난 3달 간 예산군 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예산농촌, 농가를 주제로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는 '스토리북'을 만들었습니다. 농업기술센터와 함께 농촌활성화를 위한 ...
    Date2014.06.20 By황희남
    Read More
  19. No Image

    소울친구(疏鬱親舊, soul mate)

    당신은 내게 설렘입니다. 당신을 만난 후로 심장의 숨가쁜 울림에 영혼의 기분좋은 끌림에 늘 내 가슴이 요동침니다. 그래서 나 여기에 이렇게 당신과의 만남에 설렘으로 서 있습니다. 당신은 내게 저밈입니다. 설레는 사랑에 익숙했던 내게 이토록 가슴 저미...
    Date2014.06.14 By월간김현청
    Read More
  20. No Image

    빈속으로 빈상으로 이른 잠을 청합니다

    요즘... 날이밝아 잠 청하기를 하루가 멀다하고 걸핏하면 굶기를 밥먹듯이하고 오늘은... 일요일에도 철야하는 직원들과 함께 지난 밤을 꼬박 지새우고, 이 밤은... 이 맛도 저 맛도, 입맷거리도 당기지 않아 오늘은 마무리하리라 다짐한 원고는 잠시 잊기로...
    Date2014.06.09 By월간김현청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2 Next
/ 22